코스트코 피자를 오븐에 가열해서 먹어보니


코스트코에 가게되면 꼭 먹게되는 음식이 있다면 '피자'가 아닐까 생각된다. 


코스트코가 국내로 상륙하기전에 해외에서 몇번 먹어봤었기에..언젠가는 꼭 먹어보고 싶었던 적이 많았는데 지금은 언제든 먹을 수 있으니 ㅎㅎ 



그래서 가끔 코스트코에 갈 때면 먹게되는 듯하다. 얼마전에는 가까운 부산 코스트코에 갔다가 1조각을 먹고나서 한판을 구매해서 집으로 가져왔다. 


그런데..알다시피 피자 한판의 크기가 상당히 큼직하다. 기본적으로 한핀이 8조각~


코스트코(costco)  피자 상자


신선하게 구워진 피자임을 강조하는 '코스트코'의 피자가 담긴 포장 케이스다. 다른 어디에서는 구입할 수 없고 오직..코스트코 매장에서만 사먹을 수 있다.

코스트코(costco)피자 사이즈


집으로 가져온 코스트코 피자~ 종이상자를 개봉해보니 위와 같이 8조각으로 나뉘어져 있었다. 이 한판의 가격은 12,500원~ 한 조각은 2,500원이다. 


개인적으로 치즈만 올려진 피자를 선호해서 고기나 그 외 토핑이 전혀 없는 이 피자를 선택했다. 짭조름한 느낌의 맛이 약간 중독성이 있다는^^ 


그래서 일부러 이 피자를 사먹는 사람이 꽤 많은 편이다.


코스트코(costco) 피자의 위엄


그런데 사실...피자는 배달을 시켜먹든 매장에서 먹든..곧바로 먹어야 최고의 맛을 느낄 수 있다. 


시간이 지나게되면 식어감에 따라 서서히 굳어지고 맛이 없다. 부산에서 창원까지 가져왔더니 역시...그냥 먹기에는 조금 그렇더라.


코스트코 피자를 오븐에 가열해서 먹어보니



오븐에 재가열중인 코스트코 피자


이런 경우, 전자 레인지에 따뜻하게 데워 먹으면 되겠지~라고 할지도 모르겠지만 


전자레인지를 사용하면 피자가 뜨근해지긴 하지만 건조해지고 딱딱해진데.. 하지만 오븐을 사용하면 그 반대다. 


일단, 오븐을 예열한 다음에 코스트코 피자를 넣고 180도정도의 온도로 5~6분정도 가열해주면 된다.


코스트코 피자 한조각


오븐으로 피자를 재가열하면 어떤지 테스트도 할겸, 야식으로 피자도 먹어보려고 한조각만 준비했다^^

오븐에 구운 코스트코 피자의 결과물


오~ 오븐으로 재가열한 코스트코의 피자의 비쥬얼은 나름대로 괜찮다. 치즈의 윤기가 되살아난 모습이 눈에 띈다. 특유의 냄새도 코를 자극~


코스트코 피자 뜯어 먹는 모습


오븐과 전자레인지로 피자를 따뜻하게 데웠을 때, 그 차이점을 확실히 느껴보려면 직접 먹어보는 수밖에 없다. 


오븐으로 재가열한 코스트코 피자를 먹어봤더니 매장에서 바로 먹을 때보다는 못하지만 그런대로 비슷한 느낌으로 맛있게 먹을 수 있더라.


Posted by 로렌씨
2017.01.03 21:12 소소상점/로렌네 일상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