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암사의 초봄.. 본문

선암사의 초봄..

국내여행기&TIP/전라도 2010.08.05 15:34

2009년 3월...이제 봄을 갗 맞이한 순천 선암사 "대웅전" 입니다.. 



여기 오기전에 "송광사"부터 들리고 왔었는데..역시 사찰을 방문하려면 봄이나 가을이 적당할듯 싶네요..너무 이른 봄에 가서 봄같은 분위기를 느끼지 못하고 왔습니다^^






광각으로 탑과 대웅전을 위치변경하며 담아보았습니다...



대웅전 바로 밑뜰에는 벚꽃(?)나무가 꽃망울을 머금고 있습니다..크기로 보아 매화나무는 아닌듯^^


"조사당"이라고 쓰여있군요...올라가보진 않았으나 조그만한 법당인것 같습니다^^



 

굉장히 오래된 느낌의 목조 건물입니다...무엇을 하는 곳인지는 알수가 없다는 ㅠ



선암사에는 아주 오래된 나무들이 많은데...위 사진에 보이는 소나무도 약 600여년은 된걸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선암사의 초봄..






신기하게도 누워서 자라는 형상을 보여주는 이상하 소나무군요 ㅋㅋ



아주 괴기스럽게 생긴 고목입니다...마치 지리산 고산목 같은 느낌이..


이것은 "삼인당"이라고 합니다..긴 알모양의 연못속에 섬(?) 있는 독특한 곳...불교의 대의를 표현하기 위해 어떤 스님이 만들었다고 선암사에서 전해 내려오고 있다는 군요..



어떻게 보면 돌무덤위에 나무가 풀과 나무가 자라는것 같습니다..마치 물위에 떠있는 무덤이라고나 할까요?



선암사에서 내려오면서 선암사의 유명포인트를 찾았습니다...


이제 갗 겨울이 끝나고 봄을 맞이해서 그런지 계곡쪽에는 나무에 잎사귀하나 보기 힘들군요 ㅋ멀리 한 커플이 사진놀이를 즐기는중...저의 목적지도 저깁니다..



바로 이곳! "선암사 승선교 밑" 포인트..승선교 사이로 멀리 보이는 "강선루"와 그 반영을 담기 위해 정말 많은 분들이 찾는 곳입니다. 


네이버나 다음 같은 포탈사이트에서 선암사 승선교만 검색하면 다 여기서 찍은 사진들이 주루룩~~나옴^^



하지만 이곳은 "가을"에 오면 그 경치의 맛이 두배~새배는 달라져 보일꺼 같은 분위기입니다...선암사는 주차장에서 부터 대략 1km~1.5km정도 도보로 걸어들어가야 했습니다..


차가 다닐수는 있지만 외부차량은 통제하더라구요. 매표소도 따로 있구요 ㅋ 하지만 순천 여행중 반드시 다녀와야 하는 사찰 2곳이 바로 송광사와 선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