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


언제부터 익선동이라는 동네에 사람들이 많이 붐비기 시작했는지 모르지만..우리 부부도 최근에서야 서울 익선동을 찾게 되었다. 


그리고 또 얼마전에는 '알쓸신잡2'에도 소개되면서 앞으로 더 많은 관광객들이 익선동을 찾게될꺼라는 예상이 ㅎㅎ



익선동에는 카페과 맛집이 많은 편이다. 단점이 있다면, 차가 다닐 수 없을만큼 길이 좁다는 사실이다. 물론 그게 장점일 수도 있다. 높은 건물도 거의 없고 고개를 들면 어디서든 하늘이 보인다.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1


2017년 12월의 어느 일요일 오후 2시 37분쯤~ 북촌 손만두 만큼이나 유명하다는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을 찾았다. 


우리는 종각쪽에서 인사동을 거쳐 걸어갔는데.. 만약 지하철로 이동한다면, 종로 3가역(5호선)에서 제일 가깝다.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2


창화당 앞에서 대기중인 수많은 사람들.. 우리도 명단에 이름을 적어두고 기다리기로 했다. 평소에도 그런지 모르겠지만..이날이 일요일 오후라서 사람들이 엄청 많더라.


평일과 주말 영업시간은 오후 12시부터~ 밤 9시 30분까지~ 중간에 브레이크 타임도 있는데.. 오후 2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다. (단, 주말에는 브레이크 타임이 없다)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3


익선동 창화당 문앞에서 오래 기다린 편은 아니었고, 오후 2시 52분쯤에 우리 이름을 호명하길래 곧바로 입장^^ (대략 15분 걸린 듯) 선주문 후결제다~ 


내부는 많이 비좁다 ㅠㅠ 사진속에 보이는 좌석이 전부다. 대충 15명정도 수용가능~ 밖에서 대기하는 이유를 알겠더라~그런데 솔직히 분위기 깡패는 아님.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4


만두 잘하는 집으로 입소문난 '창화당'은 익선동이 본점이고 한남동과 어느 백화점에도 분점이 있다고 하더라. 주방 내부는 엄청 분주해 보였다.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5


익선동 창화당의 모듬만두가 먼저 등장~ 총 8개인데.. 가격은 10,000원이다. (고기 만두 2개, 김치만두 2개, 숯불(갈비)만두 2개, 새우만두 1개, 고추만두 1개로 구성)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6


7분뒤에 떡볶이도 서빙되었다. 가격은 5,500원~ 그런데 떡볶이가 조금 특이하긴 하더라. 저 튀김의 정체가 뭔지..궁금했는데. '만두피'를 사용했다고 한다 ㅎㅎ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7


다른 손님들이 먹고간 좌식용 자리가 비어있길래 사진에 담아보았다. 여기는 테이블이 다 저런 한국식 전통상을 사용했더라.


서울 익선동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8


의자에 앉아 먹는 테이블은 쇠받침대 위에 전통상을 올려서 고정한 스타일이다 ㅎㅎ 


콜라도 한캔(2,000원) 주문했다. 만두와 떡볶이 맛은 실패하지 않았는데.. 떡볶이에 들어있는 만두피 튀김은 호불호가 갈릴 듯~


만두 잘하는 집 '창화당'은 서울 익선동에 여행갔다가 출출하면 들러봄직 한 곳이다. 


Posted by 로렌씨
2017.12.22 16:22 국내여행기&TIP/서울,경기도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