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

로렌의 생일 기념으로 떠났던 4박 5일간의 5월 제주도 여행의 첫 번째 숙소는 중문에 있었습니다. ★관련글 : 롯데호텔 제주~기대보다 괜찮았던 2박 3일


이 호텔을 떠나던 날 아침, 조식을 먹기전에 '중문색달해변'까지 내려가 보기로 했죠^^ 날씨가 엄청 좋다보니까.. 아침부터 날아갈듯한 기분~ 역시 동남아 휴양지에 온듯한 분위기~



제주도 중문쪽 호텔 예약시, 꼭 해변과 연결되는 곳을 선택하세요. (특히, 신라, 롯데) 그런데 생각보다 산책하는 사람은 없더라구요. 색달해변이 서퍼들의 천국이라던데..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1


산책을 나갔던 시간은 2020년 5월 12일 오전 7시 12분~


롯데 제주 호텔 엘리베이터를 타고 1층까지 내려간 다음에 '풍차라운지' 뒤편으로 돌아가면 해변까지 갈 수 있어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2


아침부터 제주도의 맑은 공기를 마시니.. 평소에 쌓였던 스트레스가 한방에 사라지는 기분 ㅎㅎ 이래서 자주 여행을 가야하나 봅니다.


길을 따라 내려가니.. 서서히 제주도 남쪽바다가 보이기 시작하네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3


양 갈림길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서 왼편으로 갔다가 다시 오른쪽으로 이동 ㅎㅎ 이상하게 이정표가 조금 헷갈리더라구요~


어쨌든, 중문색달해변 방향으로 계속 가면 완전 낭떠러지라서 제법 경사가 있는 계단이 이어집니다. (내려가면서, 나중에 올라갈 때 꽤 힘들겠구나~하는 생각이 먼저 듬^^)


하늘도 대박~ 바다도 대박~ 롯데 제주 호텔을 떠나기전에 안가봤으면 엄청 후회할 뻔~ 만약 비라도 왔다면 이곳에 갈 생각조차 안했겠죠.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4


오전 7시 22분~ 드디어 중문색달해변에 도착했습니다. 주위를 둘러보니.. 겨우 2~3명 정도 산책을 하고 있더라구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5


홀로 해변을 걷는 로렌~ 이렇게 해변을 걸어보는 것도 정말 얼마만인지..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6


저 멀리 해변 끝부분에 보이는 건물은 '더쇼어호텔(구 제주 하얏트리젠시)'이라고 합니다. 그 바로 옆에 신라호텔도 있겠네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7


모래사장을 거닐던 로렌의 눈에 들어온 것 작은 폐목재들~ 이런 폐목은 비가 많이 오거나 파도가 거친 날에 많이 흘러온다고 합니다.


그래도 해변이라고 쉽게 발견하긴 어려운데.. 우리가 갔던 날에는 여기저기 꽤 보이더라구요^^ 실제로 이런 폐목을 모아서 살짝 비싸게 판매하는 가게도 있습니다.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8


폐목을 줍다가 글자 놀이를 하는 로렌 ㅎㅎ


예전에 강릉이나 해운대 갔을 때도 이렇게 놀곤 했죠~ 사진으로 복습하니, 다시 또 가고 싶어집니다. 제주도는 갈 때마다 새로워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9


누군가의 발자국... 내 발자국인가?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10


해수면이 상승하면, 바닷물이 산책로까지도 들어오는 모양입니다. 폐목을 비롯한 각종 쓰레기(?)도 많이 쌓인 상태~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11


제주도 중문색달해변에서 득템한 작은 폐목들^^ 바닷물과 모래가 많은 상태라... 깨끗히 씻어서 건조시켜야 합니다. 집에 가져갈 때는 비닐봉지에 밀봉을 해야 했구요~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12


체크아웃을 조금 빨리하려고.. 조식도 빨리 먹어야 했답니다. 그래서 서둘러 다시 왔던 길을 되돌아가는 길~


걸어보니까 확실히.. 계단이 가파르다보니.. 올라갈 때는 많이 힘드네요 ㅎㅎ 운동 부족ㅠㅠ 남자든 여자든 역시 하체가 튼튼해야...


중문색달해변 아침 산책(롯데 제주 호텔)13


오전 7시 44분~ 산책로 양 갈림길 바로 앞 전망대에 도착했습니다.


해변에 텐트가 있길래 뭔가 했더니.. 서퍼들이었네요^^ 밑에선 안보이던 사람들이 아침부터 서핑을 즐기는 모습이 보입니다. 중문색달해변 아침에 즐긴 산책 타임은 끝!